본문 바로가기

꽃 이야기 - Flowers

봄의 전령사, 변산바람꽃(ft. 수리산)

 

 

 

 

 

봄이 되면 늘 기다려지는 야생화 중

개인적으로 제일 기다려지는 변산바람꽃.

얼마전 답사를 다녀왔지만

아직 땅이 얼어있는 모습에 돌아와

얼마의 시간을 보내고 다시 찾아가 보니

올망졸망 꽃들이 어느새 피어있었다.

 

2차로 광명 구름산의 노루귀를 볼 예정이었지만

점점 날이 흐려지면서 

봄이 되면 늘 가곤 하는 곳에서도

삼색 노루귀를 충분히 볼 수 있다는 생각에

두 시간 만에 하산. 

 

 

 

겨울을 보내고 피어난 변산아씨의

아름다움은 여전했다.

 

 

 

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Commen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