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새 이야기 - Bird

짬짬이 탐조( 긴꼬리홍양진이, 붉은머리오목눈이, 때까치, 검은이마직박구리...등등)

728x90

 

 

 

 

목표종을 만나기 위해 들렀던 이곳저곳에서 만난 작은 새들.

비록 주변에서 비교적 쉽게 만날수 있었던 새였지만

며칠에 걸친 탐조결과물을 추려 올려봅니다.

 

 

 

긴꼬리홍양진이 암컷

잘 익은(?) 수컷을 만나보고 싶었는데.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붉은머리오목눈이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때까치 미성숙 암컷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때까치 수컷 성조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검은이마직박구리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물때까치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알락해오라기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황조롱이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11월 중순

탐조를 마치고 공원을 빠져나가는데..

낙엽처럼 이리저리 날리던 물체,

네발나비입니다.

이 모습 그대로 겨울을 보낼 나비이지만 갑자기 떨어진 기온에

잠시 기력이 다했는지 땅으로 뚝 떨어집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갑자기 쏟아지는 비를 피해 

근처 의자에 나비를 옮겨놓았습니다.

마침 공원에 계시던 어느 분 이 나비에 관심이 있으신 듯...

천천히 다가와서 호기심 가득한 눈으로 바라봅니다.

이 모습 그대로 겨울을 보낸다고 말씀드렸더니

화들짝 놀라는 모습.

자세히 보아야 예쁜 나비... 이 나비도 그렇다. ㅎㅎ

다가올 겨울 잘 보내길...

 

 

 

 

 

728x90

Comments